㈜미트뱅크. 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에 성금 200만원 전달
 

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는 지난 16일 서구 오류동에 소재한 ㈜미트뱅크 사옥에서 이 회사 임직원

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성금 200만 원과 식재료를 전달받았다고 19일 밝혔다.

이날 전달된 성금은 생활형편이 어려워 자신의 꿈을 펼치지 못하는 저소득층 청소년들을 위해 사용

될 예정이다.

김영준 ㈜미트뱅크 대표는 "비록 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돼 이들이 조금이라

도 따듯한 겨울을 보내고 꿈을 실현하는데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"고 말했다.

 

 

인천시사회복지협의회 관계자는 "경기 침체로 지역 기업이 많이 어렵다고 하는데 이웃사랑 성금

을 기부해 주시는 마음에 감사하다"며 "회사 직원들의 마음을 학생들에게 잘 전달하겠다"고 말했

다.

 

기호일보 김종국기자 (http://www.kihoilbo.co.kr/?mod=news&act=articleView&idxno=677232)